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뉴욕증시, 월마트 등 기업실적에 상승세로 반전…다우지수, 0.8% ↑





【뉴욕=AP/뉴시스】이혜원 기자 =오후부터 월마트, 시스코 시스템즈 등 기업들의 실적발표로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면서 16일(현지시간) 뉴욕증시가 이틀 간 이어진 하락을 멈추고 상승세로 반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기술, 보건, 소비재 제조 주는 강세를 보였지만 에너지 주는 하락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87.08포인트(0.80%) 상승한 2만3458.36에 거래를 마쳤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거래일보다 21.02포인트(0.82%) 오른 2585.64로 장을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87.08포인트(1.30%) 오른 6793.29로 마감했다.



이날 미 연방준비제도(연준·FED)는 지난달 산업생산이 전달보다 0.9%(계절 조정치 반영) 증가하며, 두달째 증가세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jaelee@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