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이노베이션 '착한 혁신'…기업PR 캠페인 조회수의 2배 기부키로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김준)이 기업광고와 사회공헌을 잇는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SK그룹 전사적으로 진행되는 ‘행복 나눔의 계절’ 사회공헌 및 자원봉사와 연계하여 기업PR 캠페인 조회수에 따라 사회공헌 기부액을 결정하는 새로운 방식의 사회공헌 활동이다.
 
SK이노베이션이 지난 9월 선보인 ‘사이매틱스 아트(Cymatics Art)’ 기법 기업PR 캠페인 ‘이노베이션의 큰 그림’ (Big Picture of INNOVATION), 세 번째 편이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끌며 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에서의 조회수 종전 최고 기록을 갱신했다. 이 캠페인은 일평균 약 20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16일 현재 약 1470만 건의 조회수를 달성, 종전 최고 기록이었던 1편(김정기 작가, Drawing)의 조회수 1428만 건을 넘어섰다.
 
SK이노베이션은 이번 기업PR 캠페인에 보여준 소비자들의 관심을 사회공헌 기부와 연계한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SK이노베이션은 이달 말까지 누적되는 기업PR 캠페인 조회수의 두 배를 사회공헌을 위한 기부금으로 책정하기로 했다. 예를 들어 캠페인 조회수가 2000만 건을 달성하면 회사는 두 배에 해당하는 4000만원을 기부하는 방식이다. SK이노베이션은 이렇게 책정된 기부금을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은 광고 영상을 보는 것 자체만으로도 인터넷 사용자들이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줌으로써, 광고와 SNS라는 인프라를 사회공헌 영역으로 확장하는 공유 시스템을 만들었다는 평가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기업PR 캠페인은 내용뿐 아니라 제작 과정과 캠페인 진행 과정까지 기업의 가치를 전달할 수 있어야 한다”며 “딥 체인지 2.0을 통한 기업가치 제고라는 SK이노베이션의 경영 방향을 기업PR 캠페인을 통해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의 기업PR 캠페인이 사회공헌으로 이어진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7월 ‘이노베이션의 큰 그림’ 시리즈 두 번째 편의 광고 제작에 참여해 에브루 작품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던 터키의 예술작가 가립 아이(Garip Ay)도 SK이노베이션의 사회공헌에 동참하기도 했다. 가립 아이는 어려운 환경에서 예술인으로서의 꿈을 키워가는 사람들을 지원하는 뜻에서 1000만원을 기부하며 SK이노베이션의 광고와 사회공헌을 잇는 활동에 힘을 보탠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