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투에버 '코코넛 에스테르 천연비누' 20일부터 시판

㈜투에버가 국내 최초로 천연 에스테르를 원료로 한 프리미엄급 비누 신상품 발표회를 최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식물성오일 바이오기업으로 유명한 ㈜이바이오코리아의 식물성 에스테르를 주원료로 제조, 투에버가 ‘이바이오 코코넛 에스테르 천연비누’라는 브랜드로 11월 20일부터 판매한다.
 
이 비누의 주요 원료인 코코넛 천연에스테르는 뛰어난 세정성, 보습성, 침투성 등 다양한 특성을 보유한 복합소재로서 인체와 환경에도 전혀 무해한 원료이며 이바이오코리아에서 개발 후 세계 최초로 국제화장품사전에 등재된 물질이기도 하다.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에서 지난 14일 진행된 ‘코코넛 에스테르 천연비누’ 상품 발표회에는 투에버의 VIP 회원 약 70명과 이바이오코리아 및 투에버의 임직원이 참석했다.
 
투에버의 안중현 대표이사는 “통상 비누를 판매하는 기업들이 미용 위주의 이미지만 전달해 정작 비누 본연의 정보는 소비자들에게 제대로 전달되지 못했는데 이 상품은 비누의 모든 기능을 완벽히 충족하고 피부건강과 친환경까지 고려한 최고의 상품”이라고 인사말에서 전달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이바이오코리아와 투에버의 상품 독점공급에 관한 협약식이 진행됐으며 향후 이바이오에서 세계 유일의 코코넛 천연 에스테르를 원료로 해 개발하는 상품은 투에버에 독점 공급하게 된다.  
 
투에버 관계자는 “이같은 전략적 제휴로 국내 직접판매 유통업계에서 17년째 꾸준한 업력을 쌓아가고 있는 투에버는 새롭게 확보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성장흐름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