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학 여자화장실 들어가려고 여장한 20대 건장한 남성

여자화장실에 들어오기 위한 목적으로 여장을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중앙포토]

여자화장실에 들어오기 위한 목적으로 여장을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중앙포토]

대학교 여자화장실에 들어가기 위해 여장을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치마 입고 가발 쓰고 여자화장실로…
건장한 체격이었던 남성, 여학생 신고로 현장에서 검거

충남 천안동남경찰서는 16일 여장을 하고 대학교 여자화장실에 들어간 혐의(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ㆍ성적 목적 공공장소 침입)로 A씨(20)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4시 20분쯤 가발을 쓰고 치마를 입는 등 여장을 하고 천안시 모 대학교 여자화장실에 들어간 혐의를 받고 있다.
 
건장한 체격의 A씨는 당시 화장실을 이용하려고 했던 여학생의 신고로 현장에서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몰카를 찍거나 훔쳐보려고 한 것이 아니라 여자 화장실이 궁금해 들어갔다고 진술하고 있다“며 “A씨를 입건 후 휴대전화 복원작업을 통해 범행 여부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추가 범행을 조사 중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