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지·이민호, 공개연애 3년여 만에 결별..."좋은 동료로 남기로"

한류 톱스타 커플 이민호(30)와 수지(23)가 헤어졌다.
 
[중앙포토, 뉴시스]

[중앙포토, 뉴시스]

한 연예계 관계자는 16일 일간스포츠에 "이민호와 수지가 최근 헤어졌다. 개인적인 이유로 결별했고, 연예계 좋은 동료로 남았다"고 밝혔다.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이민호와 수지는 2015년 3월 공개연애를 인정했다. 당시 한 달째 만남이란 걸 알렸고 공식석상에서도서로에 관해 얘기하며 좋은 관계를 이어왔다. 그러나 최근 결별 소식이 전해지며 주위를 안타깝게 만들었다.
배우 이민호. [중앙포토]

배우 이민호. [중앙포토]

[중앙포토]

[중앙포토]

[사진 아이더]

[사진 아이더]

[중앙포토]

[중앙포토]

 
이민호는 지난 5월부터 서울 강남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다. 수지는 최근 JYP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현재 사전제작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로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한편 결별 보도 이후 양측 소속사는 현재 결별 사실 확인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