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능 연기 되자마자 수능 교재 판매량 40배 폭등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이 서점가에도 영향을 미쳤다. 
 예스24는 16일 “포항 지진의 여파로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주일 연기됨에 따라 수능 모의고사 교재 판매량이 폭증했다”고 밝혔다.
 예스24에 따르면 수능 시험 연기가 발표된 15일 하루 동안 수능 모의고사 대표 교재들이 전날보다 약 40배 많이 팔렸고, 1주일 전인 지난 8일보다는 4배 가까이 판매량이 증가했다. 예스24가 판매량을 확인한 수능 교재는 『2018 일격필살 영어 모의고사 3회분』(탑라인) 『이투스 NO. 1 모의고사 권규호 파이널 국어 3회분』(이투스북) 등 모두 10권이다.  
 예스24 김기옥 학습서 MD는 “수능을 2, 3일 앞둔 시점에는 교제 판매가 거의 종료되는데 초유의 시험 연기 사태로 올해는 교재 추가 구매가 급증했다”고 설명했다.
 
 손민호 기자 ploves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