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항 지역 16일 아침까지 여진 40차례 발생

15일 오후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북구 흥해읍 마산리 주택가 4층 빌라 내부 집기들이 바닥에 떨어져 있다.[대구 매일신문 제공]

15일 오후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북구 흥해읍 마산리 주택가 4층 빌라 내부 집기들이 바닥에 떨어져 있다.[대구 매일신문 제공]

15일 오후 규모 5.5의 강진이 발생한 이후 경북 포항지역에는 40차례의 여진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16일 이날 오전 6시 현재 경북 포항에서는 총 40회의 여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15일 규모 4.3 여진 이후엔 큰 여진 없어
아직은 잠잠해질 것으로 기대하긴 일러

규모별로는 4.0~5.0 미만이 1회, 3.0~4.0 미만이 2회, 2.0~3.0 미만이 37회 등이다. 
가장 규모가 큰 여진은 15일 오후 4시 49분 30초에 포항시 북구 북쪽 9㎞ 부근에서 발생한 규모 4.3이다.
또 15일 오후 2시 32분 59초에 포항 북구 북쪽 7㎞ 지점과 같은 날 오후 3시 9분 49초 포항시 북구 북북서쪽 6㎞ 지점에서 각각 규모 3.6의 여진이 발생했다.
포항지역에서는 15일 오후 규모 4.3의 여진이 발생한 이후에는 규모 3.0 이상의 여진은 12시간 이상 발생하지 않고 있으며, 규모 2.0~3.0 미만의 지진만 10여 차례 발생했다.
규모 5.4 지진이 발생한 13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한 학원 앞에서 인부들이 지진피해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규모 5.4 지진이 발생한 13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한 학원 앞에서 인부들이 지진피해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하지만 아직은 이 지역의 여진이 잠잠해질 것으로 판단하기에는 이른 상태다.
지난해 9월 12일 규모 5.8의 강진이 발생했던 경주지역의 경우 4개월 가까이 시간이 흐른 지난 1월 6일에도 규모 3.3.의 여진이 발생한 바 있다.
경주 지진에서는 지난 14개월 동안 640차례의 크고 작은 여진이 발생했다.
강찬수 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