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 달 간 ‘감금’된 수능 출제위원 퇴소도 일주일 연기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앞두고 예비소집을 실시한 15일 오후 대전시교육청 제27지구 4시험장인 구봉고등학교를 찾은 수험생들이 유의사항을 살펴보고 있다. 올 수능시험은 작년보다 1만2460명 감소한 59만 3527명의 수험생이 응시했으며, 16일 오전 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영역 시험이 시작된다. 프리랜서 김성태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앞두고 예비소집을 실시한 15일 오후 대전시교육청 제27지구 4시험장인 구봉고등학교를 찾은 수험생들이 유의사항을 살펴보고 있다. 올 수능시험은 작년보다 1만2460명 감소한 59만 3527명의 수험생이 응시했으며, 16일 오전 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영역 시험이 시작된다. 프리랜서 김성태

15일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강진으로 대학수학능력시험 일주일 연기가 전격 발표된 가운데 700여 명에 달하는 수능 출제 위원 합숙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앞두고 예비소집을 실시한 15일 오후 대전시교육청 제27지구 4시험장인 구봉고등학교를 찾은 수험생들이 시험장 배치도와 수험번호를 확인하고 있다. 올 수능시험은 작년보다 1만2460명 감소한 59만 3527명의 수험생이 응시했으며, 16일 오전 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영역 시험이 시작된다. 프리랜서 김성태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앞두고 예비소집을 실시한 15일 오후 대전시교육청 제27지구 4시험장인 구봉고등학교를 찾은 수험생들이 시험장 배치도와 수험번호를 확인하고 있다. 올 수능시험은 작년보다 1만2460명 감소한 59만 3527명의 수험생이 응시했으며, 16일 오전 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영역 시험이 시작된다. 프리랜서 김성태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지난달 13일부터 교수·교사로 구성된 수능 출제·검토위원과 행정 인력 등 700여 명을 한 호텔에서 합숙시켰다. 합숙 장소과 위원 명단 등은 보안 사항이다. 입소 후에는 통신 등 외부와 접촉을 불가능하고 외출조차 허락되지 않는다. 직계가족 사망 등으로 긴급한 사항일 경우에 한해 일정 시간만 외부로 나설 수 있으며 경찰·보안요원이 동행한다. 퇴소는 수능 당일에서야 가능하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연기를 발표하고 있다. 교육부는 이날 오후 포항 지진과 관련해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수능을 1주일 연기해 23일에 치르기로 결정했다. [연합뉴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연기를 발표하고 있다. 교육부는 이날 오후 포항 지진과 관련해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수능을 1주일 연기해 23일에 치르기로 결정했다. [연합뉴스]

 사실상 30여일을 ‘감금’ 생활을 이어온 출제위원들은 이날 수능 일정 연기로 일주일 더 동일한 일정을 이어가게 됐다. 다만 하루 수당은 30만원 정도로, 일주일 연기되면 210만원 정도의 추가 수당은 받을 수 있다.
대전시교육청 직원들이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하루 전날인 15일 오후 6시 교육청 지하 1층 후생관에 도착한 운송차량에서 수능 문답지를 내리고 있다. [ 대전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대전시교육청 직원들이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하루 전날인 15일 오후 6시 교육청 지하 1층 후생관에 도착한 운송차량에서 수능 문답지를 내리고 있다. [ 대전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