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자철 동점골' 한국, 세르비아와 평가전 후반전 1-1 진행중

 
1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한국 구자철이 패널티킥으로 동점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울산=연합뉴스]

1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한국 구자철이 패널티킥으로 동점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울산=연합뉴스]

 
 
한국축구대표팀 미드필더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이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동점골을 터트렸다.  
 
구자철은 14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리고 있는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0-1로 뒤진 후반 16분 페널티킥 동점골을 뽑아냈다.  
 
구자철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상대선수에게 밀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직접 키커로 나선 구자철은 오른발슛으로 가볍게 골문을 흔들었다.  
 
앞서 한국은 후반 13분 선제실점했다. 세르비아는 역습 찬스에서 랴이치가 왼쪽 측면에서 선제골을 터트렸다.  
 
울산=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