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기성 출판진흥원장 사의…"연말까지만 업무 수행"

사의를 표명한 이기성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연합뉴스]

사의를 표명한 이기성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연합뉴스]

이기성(71)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원장이 사의를 표명했다.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는 14일 "이기성 원장이 어제 일신상 이유를 들어 사의를 표명했고 올해 12월 31일까지만 업무를 수행하기로 했다"면서 "후임자 인선은 절차에 따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계원예술대 출판디자인학과 교수, 한국전자출판학회장 등을 역임한 이 원장은 지난 정부 때인 작년 2월 25일 임기 3년의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에 임명됐다.그러나 출판계 블랙리스트 관련 의혹 등과 함께 출판계 양대 단체인 대한출판문화협회(회장 윤철호)와 한국출판인회의(회장 강맑실)로부터 사퇴 요구를 받아왔다. 
더불어민주당 의원들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지난해 '찾아가는 중국도서전', '초록·샘플 번역 지원 사업' 등을 진행하면서 문체부 지시로 일부 도서를 삭제·배제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손민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