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륙의 실수'에서 '대륙의 기적' 된 中 샤오미, 국내 투자 확정

중저가 IoT 제품을 시작으로 '대륙의 실수'로 불리며 성공을 거듭하던 샤오미가 국내 투자를 확정했다.
 
[사진 샤오미 홈페이지]

[사진 샤오미 홈페이지]

주식회사 여우미는 샤오미와 전용사용계약 체결 이후 여우미 지분 인수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지난 8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구체적인 투자계약조건에 대한 합의가 마무리되면, 일부 주식에 대한 주식매매계약(SPA)이 체결될 예정이다.
 
여우미는 2018년 샤오미 IoT 제품 60종 이상을 국내에 출시하고, 국내 통신사와도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국내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전국에 샤오미 A/S 센터 및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하고, 가맹점 모집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한문호 여우미 대표는 "국내 시장의 제품 인터페이스나 애플리케이션의 한국어 지원 및 제품 한글화 진행이 원활해질 것"이라며 "온라인 유통에 올인하던 전략에서 벗어나 전국 오프라인 전문매장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