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쇼트트랙 대표팀, 안방에서 올림픽 최종 모의고사

쇼트트랙 대표팀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서울에서 마지막 월드컵 대회를 치른다.
 
대표팀은 16∼19일 서울 목동실내빙상장에서 열리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4차 월드컵에 출전된다. 40여 개국 340명의 선수가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이번 4차 월드컵은 평창올림픽의 출전권이 달린 마지막 대회이기 때문이다.
[평창의 메달을 위한 파이팅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18일 오후 서울 태릉실내스케이장에서 열린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미디어데이에서 남녀 쇼트트랙 대표 선수들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17.9.18   hkmpooh@yna.co.kr/2017-09-18 15:17:17/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평창의 메달을 위한 파이팅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18일 오후 서울 태릉실내스케이장에서 열린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미디어데이에서 남녀 쇼트트랙 대표 선수들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17.9.18 hkmpooh@yna.co.kr/2017-09-18 15:17:17/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1∼4차 월드컵 가운데 성적이 좋은 3개 대회 성적을 합산해 랭킹을 매긴 후 남녀 500m와 1000m는 32장, 1500m는 36장의 출전권을 나눠준다. 한 국가에서 종목별로 최대 3명까지만 출전할 수 있다.
 
1∼3차 월드컵에서 전체 24개 금메달 중 절반인 12개를 휩쓸고 은메달과 동메달도 7개씩 차지한 우리나라는 이미 전 종목에서 최대치의 티켓을 사실상 확보했다.
 
3차 성적까지의 랭킹을 보면 모든 종목에서 32위나 36위 안에 우리 선수 3명 이상이 포진해 있다. 여자 1500m에서 최민정(성남시청)이 1위, 심석희(한국체대)가 2위, 김아랑(한국체대)이 9위를 차지하고, 남자 1500m에서는 황대헌(부흥고) 1위, 서이라(화성시청) 4위, 임효준(한국체대) 6위, 김도겸(스포츠토토) 8위, 곽윤기(고양시청)가 15위에 올라있다.
 
16∼17일 이틀간은 종목별 예선이 진행되며 18일에 500m, 1500m 본선이, 19일에는 1000m와 남녀 계주 경기가 열린다.
 
쇼트트랙 4차 월드컵 일정

쇼트트랙 4차 월드컵 일정

한편 대한빙상경기연맹은 평창올림픽 관심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정빙시간에는 관중과 함께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대표팀 캐리커처가 들어있는 기념 티셔츠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며, 빙상장 외부에서는 쇼트트랙 대표팀 캐리커처와 대표팀 헬맷 디자인 등을 활용한 타투 스티커 및 응원문구 작성 부스가 설치된다.  
 
우리 선수들이 직접 고른 본인의 응원곡을 해당 선수의 레이스때 틀어 치어리더 들과 함께 흥겨운 응원 분위기를 만들어 갈 예정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