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롯데면세점 새 모델 ‘방탄소년단’

롯데면세점이 한류 마케팅에 다시 시동을 걸었다.  

한류마케팅 다시 시동
"글로벌 이미지 강화할 것"
평창과 연계한 마케팅 전개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롯데면세점은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해 7인조 남성그룹 ‘방탄소년단’을 새 모델로 선정했다고 13일 발표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공식 후원사인 롯데면세점은 중국과 미국 등 전 세계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방탄소년단과 함께 평창 동계올림픽을 세계에 알리는 데도 힘쓸 계획이다.
 
엔터 투어마케팅(관광+엔터테인먼트)으로 인지도를 쌓아온 롯데면세점은 이번 방탄소년단의 합류로 K-팝 부분의 한류 마케팅 콘텐츠를 더욱 강화한다. 롯데면세점은 2003년부터 한류를 이용한 마케팅에 적극적이다. 특히 한류 문화 파급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2009년 제작하기 시작한 롯데면세점 모델 뮤직비디오는 해외에서 더욱 인기가 많다. 모델과 팬 미팅과 패밀리 페스티벌 진행을 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합류한 방탄소년단을 포함해 이민호ㆍ이준기ㆍ이종석ㆍ지창욱ㆍ슈퍼주니어ㆍ2PMㆍ엑소ㆍ차승원ㆍ최지우ㆍ황치열ㆍ이루ㆍ트와이스ㆍNCT 등 총 14개 팀, 58명이 롯데면세점 모델이다. 
 
랩몬스터ㆍ슈가ㆍ 진ㆍ제이홉ㆍ지민ㆍ뷔ㆍ정국 등 7명으로 구성된 방탄소년단은 2013년 데뷔와 동시에 국내외 신인상을 휩쓸면서 주목받았다. 총알을 막아내는(방탄·防彈) 소년들이라는 팀 명은 10대와 20대가 겪는 사회적 편견과 억압을 막고 자신들의 음악과 가치를 지켜내겠다는 뜻이다. 
 
국내와 아시아를 넘어 유럽ㆍ북미ㆍ남미ㆍ중동까지 전 세계 각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낸  ‘LOVE YOURSELF 承 Her’ 는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6주 연속 진입했다. 한국 가수 최초로 4주 연속 빌보드 ‘핫 100’과 ‘빌보드 200’에 동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롯데면세점은 방탄소년단의 모델 영입 소식을 알리기 전 롯데면세점 한국, 일본, 동남아 페이스북 등을 통해 신규모델 맞추기 퀴즈를 진행해왔다. 이 이벤트에서 11만개가 넘는 ‘좋아요’와 3000여개의 댓글이 달리는 등 좋은 반응을 얻었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