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 사진관] 트럼트 미 대통령 방한 찬성, 반대 시위대 서로 발길질

방한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연설했다. 경찰은 이른 아침부터 트럼프 대통령 방한 찬반 시위에 대비해 여의도 주변 도로의 교통을 통제했다. 이날 방한 반대 집회는 국회의사당 정문 앞 도로에서, 방한 환영 집회도 맞은 편 도로변에서 열렸다. 경찰은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대규모 병력을 동원해 이들 집회 참가자들을 분리했다.
트럼프 방한 찬성집회 참가자와 반대집회 참가자 사이에 몸싸움이 일어났다. 왼쪽 사람이 먼저 발길질을 하자 같이 발길질을 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방한 찬성집회 참가자와 반대집회 참가자 사이에 몸싸움이 일어났다. 왼쪽 사람이 먼저 발길질을 하자 같이 발길질을 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회 연설을 한 8일 이른 아침부터 여의도 국회 주변도로를 경찰이 통제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회 연설을 한 8일 이른 아침부터 여의도 국회 주변도로를 경찰이 통제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 방한 찬성, 반대 집회 참가자 사이에서 몸싸움이 일어났다. 왼쪽 사람이 먼저 발길질을 하자 발길질로 대응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 방한 찬성, 반대 집회 참가자 사이에서 몸싸움이 일어났다. 왼쪽 사람이 먼저 발길질을 하자 발길질로 대응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 방한 찬성, 반대 집회 참가자 사이에서 몸싸움이 일어나자 경찰이 만류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 방한 찬성, 반대 집회 참가자 사이에서 몸싸움이 일어나자 경찰이 만류하고 있다. 신인섭 기자

 
경찰이 충돌을 막기는 했지만 일부 참가자들 사이에서 몸싸움이 일어나기도 했다. 그러나 경찰이 일찍 개입해 큰 불상사는 일어나지 않았다. 방한 반대 집회에서는 트럼프 대통령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을 만들어 바닥에 펼쳐 놓았다. 행사 끝 무렵 행사 참가자들이 굵은 소금을 뿌린 뒤 현수막을 찢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방한을 환영하는 집회가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도로 한편에서 열렸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방한을 환영하는 집회가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도로 한편에서 열렸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을 도로 위에 펼쳐 놓고 방한 반대 시위를 벌였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을 도로 위에 펼쳐 놓고 방한 반대 시위를 벌였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 위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 위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이 바람에 부풀어 오르자 행사 관계자들이 올라가 바람을 빼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현수막이 바람에 부풀어 오르자 행사 관계자들이 올라가 바람을 빼고 있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방한을 반대하는 'NO트럼프공동행동'의 집회가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도로에서 열렸다. 집회 끝무렵 소금을 뿌린 뒤 대형 현수막을 찢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신인섭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방한을 반대하는 'NO트럼프공동행동'의 집회가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도로에서 열렸다. 집회 끝무렵 소금을 뿌린 뒤 대형 현수막을 찢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신인섭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