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파 5홀 32초 만에 홀 아웃 기네스 신기록

파 5 한홀을 32초만에 끝냈다. 잉글랜드의 이언 폴터, 태릴 해튼, 매튜 사우스게이트, 매트 피츠패트릭이 주인공이다. 3일 터키항공오픈 대회장인 안탈라야의 레그넘 카야골프장에서 유러피언투어는 스피드골프 기네스북 경신 이벤트를 했다. 지난해 프랑스가 34초의 기록을 세웠다. 남아공은 이번 이벤트에서 34초를 기록했으나 잉글랜드가 32.70로 새로운 기록을 만들었다.  

성호준 기자
sung.hoj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