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北, ‘朴 석방요구’에 “박근혜 잔당들의 발악적 책동” 맹비난

박근혜 전 대통령.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 [연합뉴스]

북한이 4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요구하는 국내 보수세력 일각에 “박근혜 잔당들의 발악적 책동”이라고 비난했다.
 
북한 대남기구 민족화해협의회(민화협)는 이날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대변인 담화를 발표하며 “더는 헤어날 수 없는 극도의 궁지에 몰린 괴뢰보수 패당이 박근혜 살리기에 필사적으로 매달리고 있다”고 했다.
 
민화협은 박 전 대통령의 석방을 요구하는 지지자들의 서명과 집회 등을 거론하며 “특대형 범죄자인 박근혜를 탄핵 시킨 남조선 촛불 민심에 대한 정면 도전이자 참을 수 없는 우롱”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더는 살아 숨 쉴 명분을 잃은 박근혜 공범자 무리들의 단말마적인 발악”이라며 “유신 파쇼 독재시대, 반인민적 악정 시대로 모든 것을 되돌려 놓겠다는 것이 보수 역적패당의 음흉한 기도”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남조선 각 계층은 박근혜와 그 잔당들을 한 놈도 남김없이 철저히 쓸어버리는 마지막 날까지 투쟁 기세를 조금도 늦추지 말고 정의의 촛불을 더 높이, 더 세차게 짚여 올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