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투신 여성, 출근길 60대 남성 위로 떨어져

서울 성동구의 한 아파트에서 투신한 50대 여성이 지나가던 60대 남성 위로 떨어져 두 사람 모두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중앙포토]

[중앙포토]

3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A(56·여) 씨는 이날 오전 8시 10분쯤 서울 성동구의 한 아파트 복도에서 건물 밖으로 뛰어내렸다.
 
A씨는 그 시간 출근하려고 아파트를 나선 B(68) 씨의 머리 위로 떨어졌다. 두 사람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을 거뒀다.
 
A씨는 유서를 남기지 않았으며,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증언 등을 토대로 A씨가 스스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