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준표 “자르지 못하면 재앙” 朴 출당 시사…오후 6시 기자회견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3일 ‘자르지 못하면 재앙이 온다’는 내용의 고사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박근혜 전 대통령 출당 결정이 임박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3일 서울 여의도 당사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우택 원내대표의 모두발언을 듣고 있다. 임현동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3일 서울 여의도 당사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우택 원내대표의 모두발언을 듣고 있다. 임현동 기자

 
홍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당단부단 반수기란’(當斷不斷 反受基亂)이란 고사를 올렸다. 마땅히 잘라야 할 것을 자르지 못하면 훗날 재앙이 온다는 뜻이다.

[홍준표 대표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대표 페이스북 캡처]

 
홍 대표는 이날 오후 6시 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박 전 대통령 출당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홍 대표는 앞서 오전 여의도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박 전 대통령 출당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 뒤 “중요한 순간에 정치적 결정을 내리지 않으면 안 된다. 더는 시간을 늦추기 어렵다”며 “오늘 중으로 결론을 내리겠다”고 말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