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컨선월드와이드, 14일 서울에서 '2017 세계기아리포트' 개최





【서울=뉴시스】이혜원 기자 = 아일랜드에 본부를 두고 있는 국제인도주의단체 컨선월드와이드가 오는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KT스퀘어 드림홀에서 전 세계의 기아의 현주소를 살피고 해법을 모색하는 '2017 세계기아리포트'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컨선월드와이드의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분쟁, 재해, 빈곤, 차별의 복합적 결과물인 기아 문제에 초점을 맞췄다"며 "기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현장의 혁신사례들을 공유하고, 우리나라와의 협력을 이끌어내기 위해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외교부와 주한아일랜드대사관이 후원하는 이번 컨퍼런스의 첫 세션에서는 서정민 삼성서울병원 소아외과장과 이준모 컨선월드와이드 한국대표가 '2017 세계 기아 현황과 과제'를 발표한다.



'기아종식을 위한 새로운 혁신'이라는 이름으로 열리는 두 번째 세션에서는 기아와 빈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제기구, 정부, 기업, 비정부기구(NGO)가 각각 어떤 혁신을 진행 중이며 또한 어떻게 협력하고 있는 지 조명한다.



임형준 유엔세계식량계획(WFP) 한국사무소장, 올리브 토위 컨선월드와이드 세계기아지수 책임자, 이남순 한국국제협력단(KOICA) 혁신사업실장, 임석환 CJ제일제당 CSV경영팀장이 연사로 참석하며 손혁상 경희대 공공대학원장이 토론을 이끌 예정이다.



참가신청은 오는 6일까지 컨선월드와이드 홈페이지(concern.or.kr) 또는 온오프믹스(http://bit.ly/2l6z6KJ)에서 하면 된다. 200명까지 선착순으로 접수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다.



jaelee@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