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산 신흥 주거지에 중소형 브랜드 아파트 나온다

일산자이 2차 조감도

일산자이 2차 조감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의 신흥 주거지로 떠오른 식사지구에 중소형 주택형으로만 구성된 아파트 단지가 분양된다. 
 
GS건설은 다음 달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식사2지구 A1블록에서 ‘일산자이2차’(조감도)를 분양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지상 최고 32층 전용면적 59~84㎡ 802가구다. 
 
식사지구는 식사동 일대 대지면적 122만여㎡ 규모의 미니신도시급 민간도시개발사업이다. 2007년 12월 식사1지구에 7225가구가 분양돼 2010년 8월부터 입주를 시작했다.
 
식사지구는 경의중앙선 백마역·풍산역과 가깝고 일산을 가로지르는 지하철 3호선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고양IC, 자유로 일산IC 등이 주변에 있다. 현재 공사 중인 서울~문산 간 고속도로가 2020년 개통하면 서울 접근성이 더욱 좋아진다. 이 고속도로의 사리현IC가 식사지구 인근에 들어선다. 
 
식사지구 안에 초등학교 2곳, 중학교 1곳, 고등학교 2곳이 들어서 있다. 고교 두 곳은 국제고와 자율형 공립고다. 
 
생활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식사지구 내 동국대병원이 있고 롯데백화점·현대백화점·이마트·고양스타필드·이케아고양점 등이 가깝다. 일산 호수공원과 정발산 중앙공원에서 여가를 즐길 수 있다. 
 
이 아파트는 모든 가구를 앞뒤가 통하는 판상형으로 설계했다. 가구 대부분 4베이(방 셋+거실 전면 배치) 구조여서 채광과 통풍이 좋다. 3면 발코니·팬트리(주방 수납공간)·알파룸(여유 공간) 등도 도입했다. 
 
조경이 눈길을 끈다. 미국 하버드대 니얼 커크우드 교수가 조경설계를 맡아 물이 흐르는 계곡을 주제로 한 테마조경을 선보인다. 단지 중앙은 소나무숲과 왕벚나무길로 꾸며지고 허브의 향을 느낄 수 있는 아로마가든도 만들어질 예정이다.
 
정명기 GS건설 분양소장은 “이 일대에 오래간만에 신규 공급되는 아파트여서 내집을 마련하거나 20년이 넘은 일산 낡은 아파트에서 옮기려는 수요자들의 문의가 많다"고 전했다.
 
안장원 기자 ahnjw@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