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배구 KB손해보험, 대한항공 꺾고 단독 선두 도약

28일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득점을 올리고 환호하는 KB손해보험 이강원. [사진 한국배구연맹]

28일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득점을 올리고 환호하는 KB손해보험 이강원. [사진 한국배구연맹]

프로배구 남자부 KB손해보험이 대한항공을 꺾고 선두로 올라섰다.
 
KB손해보험은 28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18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3-0(25-22 27-25 25-23)으로 이겼다. 3승1패(승점 8)가 된 KB손보는 한국전력(2승1패·승점 7)을 제치고 단독 1위로 점프했다. 대한항공(2승2패·승점 6)은 3위로 한 계단 내려왔다.
 
대한항공은 가스파리니를 앞세워 1세트 초반 경기를 주도해나갔다. 그러나 KB손보 외국인선수 알렉스가 살아나면서 리드를 내줬다. 이강원의 공격까지 터지면서 KB손보는 1세트를 따냈다. 승부처인 2세트에서는 알렉스의 서브가 불을 뿜었다. 19-21에서 연속 서브 득점이 나왔다. 대한항공은 25-25 듀스에서 김학민이 범실을 저지른 데 이어 가스파리니의 공격이 알렉스에게 막히면서 무너졌다. KB손보는 3세트까지 따내며 올시즌 두 번째 셧아웃 승리를 장식했다. 이강원은 블로킹 2개, 서브득점 1개 포함해 22점을 올렸고, 알렉스가 18점을 기록했다. 22점은 이강원은 개인 통산 한 경기 최다득점이다.
 
수원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선 현대건설이 GS칼텍스에 세트 스코어 3-0(25-22 25-18 25-20)으로 이겼다. 개막 4연승을 질주한 현대건설(승점 10)은 선두를 유지했다. GS칼텍스(1승2패·승점 2)는 2연패를 기록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