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안 가거도 인근 해상서 8명 탑승 어선 전복…4명 실종

 사진은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것으로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출처: 중앙일보]

사진은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것으로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출처: 중앙일보]

 
전남 신안군 가거도 인근 해상서 어선이 전복해 4명이 실종됐다.
 
27일 오후 9시 43분께 전남 신안군 가거도 북서쪽 18.5km 해상에서 9.77t 목포선적 J호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해경 상황실에 접수됐다.
 
J호에는 선장을 포함해 모두 8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 중 4명은 사고 당시 주변 어선에 구조됐다. 나머지 4명 중 2명은 전복된 어선 내부에 있고, 2명은 바다로 추락해 표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해양경찰서 경비함정은 사고 발생 1시간여만인 오후 10시 40분께 현장에 도착, 헬기 등을 동원해 해상 수색을 펼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