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희사이버대학교, 한국인만 몰랐던 더 큰 대한민국 특강 개최

경희사이버대학교 교양학부가 주최하는 특강이 오는 11월 1일(수) 오후 6시, 경희대학교 서울캠퍼스 청운관에서 개최된다.
 

예일대·하버드대 등 거친 뒤
美 명문 대학서 교편 잡은 임마누엘 교수 강사로

‘한국인만 몰랐던 더 큰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특강에는 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교수(Emanuel Yi Pastreich, 이만열)가 강사로 나선다. 임마누엘 교수는 미국 예일대학교와 하버드대학교를 거쳐 일리노이대학교·조지워싱턴대학교 등에서 교편을 잡았으며, 현재 경희대 국제대학에서 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한국인만 모르는 다른 대한민국」이라는 책을 발간해 대한민국의 가능성을 살펴봤던 임마누엘 교수는 이번 특강에서 현재 대한민국의 위기를 진단하고, 외국인의 관점에서 바라보는 대한민국의 잠재력과 우수성을 알릴 예정이다. 특강의 사회자 겸 패널은 경희사이버대 교양학부장인 박상현 교수(일본학과)가 맡는다.
 
특강이 끝난 후에는 임마누엘 교수의 사인회가 예정되어 있다. 특강 참석을 원하는 경우에는 홈페이지나 전화, 이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오는 10월 30일(월)에 2017학년도 취·창업 특강, 11월 25일(토)에 2017 KHCU 학술제, 12월 2일(토)에 종강 특강을 각각 개최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