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팬텀싱어2' 김주택 "클래식 대중화 위해 참여…혼신의 힘 다하겠다"


오페라 스타 김주택이 마지막까지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2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본사에서 '팬텀싱어2' 톱12 출연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김형중 PD·안세권·배두훈·박강현·고우림·이충주·정필립·조형균·김동현·김주택·강형호·조민규·한태인 등이 참석했다.

미라클라스 김주택은 "클래식을 모르는 대중분들께 한걸음 다가가기 위해 '팬텀싱어2'에 도전했다. 마지막 혼신의 힘을 다해 결승 무대에 쏟겠다"고 말했다. 박강현은 "여기까지 오면서 음악적 견해가 넓어지고 많은 걸 배웠다. 꼭 우승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농부 테너' 정필립은 "모두가 고생한 만큼 좋은 무대를 보여줄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면서 가슴이 떨려 어쩔 줄 몰라했다. 한태인은 "결승에 참여하고 있는 12명 모두 마음이 같을 거라고 생각한다. 좋은 음악 들려드리고자 노력하고 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팬텀싱어2'는 성악·뮤지컬·K팝 등 장르를 파괴한 크로스오버 음악으로 충격과 감동을 선사할 남성 4중창 그룹을 결성하는 프로젝트. 최종 우승 팀까지 이제 단 두 차례의 경연을 남겨두고 있다. 승기를 잡을 주인공은 누구일지 주목된다. 결승 1차전은 27일, 결승 2차전은 11월 3일 생방송으로 만나볼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 
사진=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