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CJ·한국토지주택공사 등 ‘사회적책임경영’ 모범기업 21곳 선정

기업의 사회적책임에 대한 중요성이 지속적으로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사)사회적책임경영품질원(회장 박성현 이하 사경원)이 지난 25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그랜드볼륨홀에서 ‘사회적책임경영품질 컨벤션 2017’ 행사를 개최했다.
 
‘비즈니스 플랫폼 시대의 가치창출전략-경영품질혁신과 사회적책임 경영’을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사경원 관계자들을 비롯해 국회의원 및 장관, 각 기업의 임원, 교수 등 300여 명의 내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박성현 사경원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지금은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비롯한 4차 산업혁명 기술들이 큰 영향력을 발휘하는 시대”라며 “이런 글로벌 환경에서 우리 기업이 살아남으려면 새로운 가치 창출과 더불어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회사에 이은 국회 CSR정책연구포럼 대표인 홍일표 의원의 축사와 오명 前 부총리 겸 과학기술부 장관의 축사는 많은 박수를 받았다.
 
현장에서는 그간 사회적 책임과 경영품질 활동에 앞장서 온 기업들(총 21개사)을 수상하고 그 사례를 소개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상인 ‘사회적책임 대상’은 CJ(이채욱 대표이사)와 한국토지주택공사(박상우 사장)가 수상했다. 코카콜라음료(이형석 대표이사)와 한국서부발전(김동섭 CTO)이 ‘경영품질 대상’을 받았으며, 아이에이 김동진 회장과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 박은관회장이 ‘최고경영자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 사회적책임경영품질원 회장상 중 ‘사회적책임 부문대상’은 오토소포트(이남용 대표이사), 한국쌔스소프트웨어(오병준 대표이사), 주성디자인랩(김인환 대표이사)이 선정됐으며, ‘경영품질 부문대상’은 윈스피아(최천일 대표이사), 진영정기(최재옥 대표이사), 조선내화이엔지(김광화 대표이사), 코오롱데크컴퍼지트(우종인 대표이사), 신한신용정보(윤승욱 대표이사)에게 돌아갔다. 신인수 팀장(휠라코리아)과 신수행 부장(한전KDN)은 유공자상을 수상했다.  
 
이 밖에 한국품질재단 이사장상인 글로벌경영시스템 부문대상은 코다코(인귀승 대표이사), 일화(정창주 대표이사), LB세미콘(박노만 대표이사), 우체국물류지원단(김영수 이사장), 인텍에프에이(최기수 대표이사)가 받았다.
 
시상식 후에는 우리나라가 ‘신뢰와 존중의 선진사회’로 도약하기를 바라는 뜻을 담아 ‘사회적책임 비전’ 선포식도 진행됐다.  
 
사회적책임경영품질 컨벤션 2017의 대미는 사회적책임 분야 전문가들의 강의가 장식했다. 이진권 한국쌔스소프트웨어 CTO가 ‘4차 산업혁명과 기업 생존 전략-오픈 플랫폼으로 날아오르라’를 주제로 기조 강연을, 신완선 성균관대학교 교수는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한 SR전략과 실천과제’를 핵심으로 특별 강연을 진행했다.  
 
사경원 관계자는 “사회적책임은 대한민국의 선진화,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실천 전략”이라며 “향후 사회적책임의 보급과 확산을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