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럼프, ‘연임’ 시진핑에 축하 전화 “북한·무역 논의”

지난 7월 6일(현지시간) 정상회담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오른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중앙포토]

지난 7월 6일(현지시간) 정상회담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오른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중앙포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중국 최고 지도자인 공산당 총서기에 연임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통화를 갖고 축하의 뜻을 전했다.

 
 이날 AFP통신 등에 따르면 백악관 고위관계자는 “시 주석이 공식적으로 연임된 뒤 두 정상이 전화로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도 직접 트위터에 글을 올려 “시 주석의 비범한 승격을 축하하려고 그와 얘기를 나눴다”며 “매우 중요한 두 가지 주제인 북한과 무역 문제도 논의했다”고 전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