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럼프·푸틴, 시진핑 연임에 축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중국 공산당 총서기로 연임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에게 축전을 보냈다고 크렘린궁이 밝혔다. 
지난 7월 러시아를 방문한 시진핑(오른쪽) 중국 국가주석을 크렘링궁에서 맞이하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AP=연합뉴스]

지난 7월 러시아를 방문한 시진핑(오른쪽) 중국 국가주석을 크렘링궁에서 맞이하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AP=연합뉴스]

축전에서 푸틴 대통령은 “시 주석의 정치적 권위와 그가 추진하는 가속한 사회·경제발전 노선에 대한 지지, 그의 국제적 위상 강화 등을 전적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시 주석 총서기 연임을 “진정으로 역사적인 사건이 된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의 결정”이라고 평가하고 “러·중 양국의 신뢰적 파트너십 관계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이날 시 주석과 전화통화를 했다고 AFP 통신이 백악관 고위관계자를 인용 보도했다. 이 관계자는 “시 주석이 공식적으로 연임된 뒤 두 정상이 전화로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