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목에 속지 마세요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감독 츠키카와 쇼 | 장르 드라마, 로맨스 | 상영 시간 115분 | 등급 12세 관람가 | 개봉일 10월 25일
 

[매거진M]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영화 리뷰

★★★
 
[매거진M] 도서관에 틀어박혀 사는 ‘나’(키타무라 타쿠미)는 반에서 가장 인기 있는 사쿠라(하마베 미나미)가 시한부 환자라는 비밀을 우연히 알게 된다. 생애 마지막 기쁨을 나누고 싶은 사쿠라. 외톨이였던 ‘나’는 그로 인해 서서히 변화한다. 
 
M236_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M236_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일본에서 200만 부를 팔며 ‘췌장 신드롬’을 낳은 스미노 요루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하이틴 로맨스의 풋풋한 매력을 잃지 않되, ‘지금 이 순간을 꽉 채워 살라’는 삶의 철학을 제법 설득력 있게 표현해 낸다. 성인이 된 ‘나’를 연기한 오구리 슌보다 눈길을 사로잡는 것은 갓 스물이 된 배우 키타무라 타쿠미와 10대인 하마베 미나미의 싱그러운 ‘케미’. 주제와 완벽히 부합하는 엔딩이 짠하게 허를 찌른다. 
 
TIP 국내에 한국어판 원작 소설(소미미디어)이 출간돼 있다.
 
 
나원정 기자 na.wonjeong@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