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절대권력 자리굳힌 中 시진핑, '치국이정' 공산당 당헌에 삽입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신화=연합]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신화=연합]

 
중국 공산당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의 통치방침인 '치국이정'(治國理政)을 '시진핑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사상'이라는 이름으로 당장(黨章·당헌)에 삽입하기로 결정했다.
 
24일 19차 당 대회 대표들은 이날 시진핑 주석이 참석한 가운데 인민대회당에 열린 폐막식에서 이런 내용의 당장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날 시 주석이 당장 개정안에 대해 당 대표들의 의견을 물어보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이 없어 일사천리로 통과됐다.
 
이에 따라 당장에 마르크스레닌주의, 마오쩌둥(毛澤東) 사상, 덩샤오핑(鄧小平) 이론, 3개 대표론, 과학발전관에 이어 '시진핑 사상'이 당의 지도 사상으로 편입됐다.
 
장쩌민(江澤民)과 후진타오(胡錦濤) 전 국가 주석조차도 자신의 이론에 이름을 걸고 당장에 올리지 못했다는 점에서 시 주석이 '시진핑'이란 이름을 올림으로써 중국 공산당 내 절대 권력을 굳혔음을 과시했다.
 
중국 공산당이 이념을 명기할 때 그 급에 따라 주의, 사상, 이론, 관(觀) 순으로 표시하는 것으로 미뤄 덩샤오핑을 제치고 마오쩌둥급의 지도자가 됐음을 의미한다.
 
개정된 당장은 중국 특색 사회주의 사업의 전체 구도는 5위 1체, 전략은 4개 전면이라고 언급해 시 주석의 통치 방침이 모두 반영됐음을 보여줬다.
 
시진핑의 정치 철학인 샤오캉 사회 확립·심화 개혁·의법치국·종엄치당 등 '4가지 전면' 전략과 경제·정치·문화·사회·생태 문명 건설 등 '5위 1체' 국정운영 사상 및 전략이 모두 당장(黨章·당헌)에 들어갔음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