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찰서 홈페이지에서 '내 사건 검색' 된다

경찰청 홈페이지에 전면 배치된 '내 사건 검색' 예시 [경찰청]

경찰청 홈페이지에 전면 배치된 '내 사건 검색' 예시 [경찰청]

경찰 고소·고발 사건 당사자들이 수사 진행상황을 손쉽게 알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 도입된다. 
 
경찰청은 24일 고소·고발 사건 수사 진행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내 사건 검색' 메뉴를 전국 경찰서 홈페이지에 전면 배치하고 이를 형사사법포털(kics)과 연동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고소·고발 사건을 접수했거나 고소·고발을 당한 사람은 경찰서 홈페이지에 전진 배치된 '내 사건 검색' 메뉴를 통해 사건 진행 상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눈에 띄는 건 형사사법포털과의 연계다. 형사사법포털은 법원과 법무부, 검찰, 경찰 등 4개 기관이 수사와 기소, 재판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생성된 정보와 문서를 공동으로 활용하는 업무체계다. 관리는 법무부에서 맡는다.
 
형사사법포털에도 '경찰사건조회' 메뉴가 보인다. [경찰청]

형사사법포털에도 '경찰사건조회' 메뉴가 보인다. [경찰청]

단, 형사사법포털에서 경찰 사건 진행상황을 조회하려면 담당 경찰서에서 경찰 사건번호를 별도로 확인한 뒤에야 조회를 조회할 수 있다. 경찰은 사건담당 경찰관이 수사 진행상황에 대해 추가 설명할 수 있도록 '설명통지기능'을 추가하는 한편, 사건담당자가 변경됐을 경우 이와 관련한 정보도 제공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우선 고소·고발 사건에만 해당 서비스 제공하고 이를 신고 사건까지 확대하는 방안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영익 기자 hany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