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한, 볼보차 1000대 구입 대금 43년째 안 갚아

북한 김정은 노동 위원장. [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노동 위원장. [연합뉴스]

북한이 1974년 스웨덴에서 수입한 볼보 자동차 1000대 값 등 총 27억3200만 크로나(약 3776억원)을 43년째 갚지 않고 있다고 미국의 소리(VOA) 등 외신들이 23일 보도했다.
 
북한의 스웨덴 부채는 1970년대 대북 수출 대금 6억 크로나(831억원)를 갚지 못하면서 이자와 함께 불어났다.  
 
VOA에 따르면 북한은 스웨덴뿐 아니라 스위스와 핀란드의 대금도 갚지 않았다.  
 
북한은 핀란드 정부에 2600만 유로(약 346억원), 핀란드 기업들에 600만 유로(약 80억원)의 빚을 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위스도 롤렉스 시계 대금 등 북한에 받을 돈이 2억510만 스위스프랑(약 2356억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