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주한미국상의 부회장에 이명찬 록히드마틴 지사장

이명찬 신임 부회장

이명찬 신임 부회장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암참)는 이명찬(사진) 록히드마틴 한국지사장을 신임 부회장으로 선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부회장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 전기공학과를 나와 미 방산업체인 레이톤을 거쳐 2013년부터 록히드마틴에서 근무하고 있다. 회로 설계·소프트웨어 개발 엔지니어와 우주·항공운송시스템 국제화 사업 등의 업무를 맡았다. 한국 등 아시아 지역의 비즈니스 개발 관리자를 역임하기도 했다.
 
암참은 이 부회장과 스티븐 바넷 AIG손해보험 사장, 브래드 벅월터 존슨콘트롤즈코리아 사장, 콜름 플라나간 서울외국인학교 총감, 조주연 한국맥도날드 대표이사, 김주연 한국피앤지 대표, 이태원 퀄컴 코리아 사장, 유병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 대표 등 7명을 새 이사로 선출했다. 정재희 포드코리아 사장은 이사로 재선임했다. 이번 선거는 추석 기간 e메일로 진행했다.
 
암참은 “올해 선거를 통해 선출된 여러 산업군의 이사진이 암참과 한국 정부 간 파트너십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암참 이사회는 회장 1명, 부회장 3명, 재무이사 1명, 이사 18명, 명예이사 2명, 특별고문 3명 등 총 28명으로 구성됐다. 
 
김유경 기자 neo3@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