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이프 트렌드] 성과 좋은 펀드 여러 개 담아 분산 투자

미래에셋글로벌솔루션펀드
글로벌 주식시장이 숨 가쁘게 변화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자국 우선주의, 브렉시트 같은 대형 이슈로 국제시장의 변동성이 커지고 있다. 연일 코스피 지수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는 한국 주식시장도 마찬가지다. 북핵 리스크 같은 지정학적 불안과 각종 정부 정책이 시장에 큰 영향을 미친다.
 
시장의 변동성은 투자자들에게 불안과 두려움을 안겨준다. 투자 목적과 방법에 따라 수익률이 달라지고 시점별로 우수 펀드가 달라지기 때문이다. 매번 1등을 하거나 확실하게 고수익을 보장하는 상품은 존재할 수 없다. 분산 투자가 펀드 투자의 기본 원칙으로 손꼽히는 이유다. 최선을 찾기 어려울 때는 차선책을 여러 개 마련해 두는 것이 합리적이다. 투자할 때도 좋은 펀드 한 개에 집중하는 게 아니라 여러 개를 선택하는 것이 위험을 줄이는 투자 대안이다.
 
미래에셋글로벌솔루션펀드는 한 개의 펀드에 투자해 여러 개의 우수한 펀드에 투자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여러 해외 주식형 펀드와 상장지수펀드(ETF)를 섞어 투자하는 재간접 펀드로 미래에셋자산운용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별 전망과 비중을 결정한다. 같은 지역에 투자하는 펀드라도 투자 섹터와 스타일이 상이하기 때문에 펀드 성과도 크게 달라질 수 있다.
 
유럽 지역에 투자하는 주식형 펀드의 경우 펀드마다 수익률이 다르다. 1년 수익률이 높은 A펀드는 +16.6%, 1년 수익률이 낮은 B펀드는 -6.6%로 20% 이상 차이가 난다(2017년 2월 9일 FnSPECTRUM 유럽 주식형 펀드 기준). 유럽 내 지역별 비중, 대형주나 중소형주, 성장주 혹은 가치주 등 스타일에 따라 성과가 크게 갈린 것이다.
 
미래에셋글로벌솔루션펀드는 이런 해외 주식시장의 세부 전망을 반영해 해당 운용사와 매니저의 과거 운용 경험, 변동성 등을 종합해 투자를 결정한다. 이관순 미래에셋대우 상품솔루션팀장은 “변동성이 큰 시장 상황에서 펀드는 언제 가입하는지도 중요하지만 언제 매도할 것인지가 투자수익률을 결정하는 데 큰 영향을 준다”며 “재간접 펀드는 시장 전망이 달라지거나 보유하고 있는 펀드에서 이상이 발견되면 비중을 조정하거나 펀드를 교체하기 때문에 효율적인 투자 수단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상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전국 영업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태우 기자 kang.taew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