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춘천 프로축구 경기 관람 중 음주 40대 남성 3m 아래 추락

춘천 송암 스포츠타운 주경기장. [연합뉴스]

춘천 송암 스포츠타운 주경기장. [연합뉴스]

술을 마시고 프로축구 경기를 관람하던 40대가 경기장 관중석에서 추락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22일 오후 3시 50분쯤 강원 춘천시 송암 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김모(45ㆍ전북 익산)씨가 3m 관중석 아래로 떨어졌다.
 
이 사고로 김씨는 머리 뒷부분에 피를 흘리며 의식을 잃은 채 경기장에서 대기 중이던 구급차에 실려 인근 춘천성심병원으로 이송됐다.  
 
김씨는 의식을 되찾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씨는 축구 관람 전 소주 한 병을 먹고 전북 현대 골대 뒤편에서 응원을 하다 경기 전반이 끝나는 순간 균형을 잃고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춘천에서는 K리그 클래식 스플릿 라운드 강원FC와 전북 현대의 경기가 열렸다. 강원FC가 홈구장을 춘천으로 옮긴 뒤 가진 첫 경기였다.  
 
경찰은 경기장 관계자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