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두천 미군부대서 칼부림 사건…美병사 1명 중상입고 이송

경기도 동두천의 주한미군 부대 내에서 칼부림으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해 미군 병사 1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경기도 동두천의 주한미군 부대 내에서 칼부림으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해 미군 병사 1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경기도 동두천의 주한미군 부대 내에서 동료간 칼부림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발생해 병사 1병이 중상을 입었다.
 
2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20일 오후 10시 53분 동두천시 캠프 호비 내에서 칼부림 사건이 발생했다는 119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는 등과 복부 등 수차례 찔린 미군 병사 A씨(25)를 병원으로 급히 이송했다.
 
A씨는 중상을 입었지만,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 당국은 목격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