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T, 기가지니 30만 돌파···생활밀착형 서비스 강화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KT는 인공지능 TV 서비스인 기가지니가 가입자 30만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KT는 30만 가입자 돌파가 지난 8월말 20만 가입자를 돌파한 데 이어 50일만에 이룬 성과라고 말했다.



KT는 동시에 보다 고도화된 음성인식 대화 기술과 한층 더 편리해진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KT는 우선 음성인식 대화 기술을 대폭 고도할 계획이다. 사용자와 기가지니의 대화에서 이전 문맥을 기억하고 대명사를 해석해 답을 제공하는 등 지능형 대화가 가능해졌다.



예를 들어 기가지니에게 "내일 날씨 어때?", "제주도는 어때?", "그러면 다음 주 알려줘" 라고 순서대로 질문하면 앞 문장의 날씨와 제주도를 기억해 제주도의 다음 주 날씨를 알려준다.



기가지니는 이처럼 동일한 화제에서 생략된 내용을 해석하는 것을 넘어 "내일 부산에서 회의 일정 등록해줘", "그때 거기 날씨는 어때?", "그곳의 인구가 얼마야?” 등 서로 다른 분야의 질문이 이어지는 경우에도 그때, 거기, 그곳 등 대명사가 뜻하는 바를 유추해 정확한 응답을 제공한다.



또한 복합 질의 해석도 가능해졌다. "TV 끄고 조용한 음악 들려줘", "볼륨 올려서 라디오 틀어줘" 등과 같은 복합 명령이 가능해져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러한 복합질의 해석은 TV나 단말 제어, 음악이나 라디오 등에서 자주 사용되는 액션에 대해 우선 적용되며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어 사용 이력에 기반해 사용자에게 필요한 서비스가 예측될 때는 화면의 지니 캐릭터를 통해 이를 알려주는 능동형 대화도 같이 선보인다. 이러한 고도화된 음성인식 대화 기술은 사물인터넷(IoT) 서비스에도 적용돼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는 기가지니에 사용자의 목소리를 구별하는 기능을 추가해 사용자 식별을 통한 계좌 조회 및 기존 금융사의 모바일 인증과 연동해 송금하는 서비스도 시행한다.



현재 우리은행을 통해 계좌조회, 금융캘린더 제공하고 있다. 케이뱅크는 잔액조회 및 송금 서비스 등이 가능하며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간다. 다만 사전에 내 목소리 및 계좌번호 등록, 서비스 이용 동의 및 신청이 필요하다.



이와 함께 KT는 원하는 메뉴를 보다 쉽게 찾고 이동할 수 있도록 음성 검색 기능을 개선하고 뉴스, 쇼핑 등 서비스도 추가 업그레이드 했다. 음성을 기반으로 하는 대화형 홈쇼핑 서비스도 선보인다.



이필재 KT 기가지니사업단장 전무는 "복합 질의를 이해하고 앞 문장의 문맥과 대명사를 해석할 수 있다는 것은 올해 탄생한 기가지니가 마치 사람처럼 한 단계 더 성장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대화 기술 개발과 다양한 파트너사들과의 협업, 제휴 등을 통해 인공지능 생태계 확대와 함께 더욱 발전하는 기가지니가 되겠다"고 말했다.



2paper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