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멧돼지 잡으러 나선 50대 엽사 말벌에 쏘여 숨져

말벌.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 환경부 블로그]

말벌.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 환경부 블로그]

18일 오후 1시 12분쯤 경남 고성군 마암면 한 야산에서 엽사 배모(57)씨가 멧돼지를 잡으려고 이동하던 중 말벌에 쏘여 숨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배씨는 이날 동료(55)와 함께 이동하다가 혼자 머리 등에 말벌에 쏘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가 배씨 동료와 함께 심폐소생술을 시행했으나 배씨는 현장에서 숨졌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