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랑방] 임정빈·이혜은씨 ‘자랑스런 경기인’ 선정

경기인

경기인

경기여고 동창회 경운회(회장 이남순)는 제24회 ‘자랑스러운 경기인’ 수상자로 임정빈(43회·왼쪽)·이혜은(58회) 동문을 선정했다. 미 캘리포니아대 한국학센터 고문인 임정빈 동문은 40년 가까이 미국에서 한국어 강의와 한국어 교재 개발을 통해 한국어 교육프로그램을 미국 대학에 정착시켰다. 이혜은 동문은 하회·양동마을·남한산성 등 총 7건의 세계문화유산 등재에 기여한 공로로 옥관문화훈장을 받았고 현재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 종교제의유산위원장을 맡고 있다. 시상은 21일 경기여고 개교 109주년 기념식서 진행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