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블레이드 러너 2049' A-Z로 완전 정복하기-2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매거진M] 전설이 된 SF영화 ‘블레이드 러너’(1982, 리들리 스콧 감독)가 ‘블레이드 러너 2049’(10월 12일 개봉, 드니 빌뇌브 감독)로 돌아왔다. 35년 만의 귀환. 2019년에 멈춰있던 영화 속 시간은 이제 세월이 흘러 2049년에 이르렀다. 그 사이 영화 안팎에선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1부와 이어지는 내용입니다. 
 

Nexus 넥서스

'블레이드 러너' 룻거 하우어.

'블레이드 러너' 룻거 하우어.

리플리컨트의 모델명. ‘블레이드 러너’에서 데커드가 쫓던 전투형 리플리컨트 로이 베티(룻거 하우어) 일당은 넥서스 6 모델이다. 인간과 똑같은 외모와 감정을 가졌지만, 수명은 겨우 4년에 불과했다. 
 
'블레이드 러너 2049' 데이브 바티스타.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데이브 바티스타.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의 오프닝에 등장하는 리플리컨트 사퍼 모튼(데이브 바티스타)은 넥서스 8 모델. 인간의 평균 수명만큼 오래 생존할 수 있지만, 눈동자에 시리얼 번호가 기록돼 있기에 인간과 리플리컨트를 구분하기 한결 쉬워졌다. 신상품인 넥서스 9 모델은 이전 모델과 달리 인간에게 완벽하게 순종적이다. 모든 넥서스 리플리컨트는 군인·노동자·접대부 등 목적에 따라 각각 다양한 방면으로 특화돼 있다.
 

Original 원작

'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필립 K 딕의 『안드로이드는 전기 양의 꿈을 꾸는가?』(원제 Do Androids Dream Of Electric Sheep?)를 기초로 만들었지만, 영화는 원작 소설과 여러 면에서 다르다. 대표적으로 소설 속 데커드는 블레이드 러너가 아니라 ‘현금 사냥꾼(Bounty Hunter)’으로 불리고, 유부남이며, 안드로이드인 레이첼과 사랑의 감정을 나누지 않는다. 인조 전기 양을 키우는 그는 진짜 동물을 갖는 게 꿈이다. 안드로이드 사냥에 나서는 것도 동물을 살 돈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그는 동물을 발견하면 습관적으로 ‘이 동물 진짜인가요?’라고 묻곤 하는데, 이 대사는 영화 1, 2편에도 동일하게 등장한다.
 
'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속 LA는 인구 과밀 상태로 묘사되나, 소설 속 샌프란시스코는 텅 비고, 무너져 가는 건물로 가득한 곳이다. 방사능 낙진 때문에 인구 대부분이 지구를 떠나 오프월드(식민지 행성)로 이주했기 때문이다. 1편과 달리 ‘블레이드 러너 2049’에는 소설에서처럼 LA 외곽의 풍경이 사막이나 다를 바 없이 황폐한 풍경으로 여러 차례 등장한다. 1편 감독이자, 2편 제작자인 스콧 감독은 원작 소설을 읽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Philip K. Dick
필립 K 딕(1928~82)

필립 K 딕 , 작가

필립 K 딕 , 작가

 
SF 거장. ‘토탈 리콜’(1990, 폴 버호벤 감독) ‘마이너리티 리포트’(2002,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 ‘스캐너 다클리’(2006, 리처드 링클레이터 감독) 등이 그의 소설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안드로이드는 전기 양의 꿈을 꾸는가?』는 그의 스물세 번째 장편 소설로 68년 출간됐다. 영화화 과정에서 햄톤 펜처가 쓴 초기 각본은 탐탁지 않게 여겼지만, 주연 배우였던 해리슨 포드와 룻거 하우어에 대해선 크게 만족했다. 82년 뇌졸중과 심부전으로 세상을 떠났는데, 일부 편집본을 봤을 뿐 완성된 영화는 끝내 보지 못했다. ‘블레이드 러너’는 그가 사망한 지 세 달 뒤인 6월 25일 북미에서 개봉했다.
 

Rachael 레이첼

'블레이드 러너'

'블레이드 러너'

 
데커드와 마찬가지로 30년 만에 모습을 드러낸다. 노쇠한 데커드와 달리 레이첼은 1편처럼 젊고 아름다운 모습으로 등장한다. 특유의 우아한 의상과 올림머리도 여전하다. CGI일 가능성이 농후하지만, 제작진은 아직 그 방법을 정확히 공개하지 않은 상태다. 크레딧에는 원조 배우 숀 영과 대역(Performance Double) 배우 로렌 페타의 이름이 함께 올라 있다.
 

Quotes 명대사

블레이드 러너  
'블레이드 러너'

'블레이드 러너'

“‘인간보다 더 인간답게’, 그게 우리의 좌우명이지(More human than human is our motto).”

 -타이렐 회장이 데커드에게 자사의 모토를 소개하며.
 

“그 여자가 죽게 돼서 참 안됐네. 하긴 누군들 영원히 사나
(It’s too bad she won’t live! But then again, who does)?”

-레이첼의 죽음을 데커드에게 넌지시 암시하는 가프(에드워드 제임스 올모스)의 의미심장한 대사. 
 

“그 모든 순간들이 서서히 사라지겠지. 빗속의 내 눈물처럼…. 이제 죽을 시간이야(All those moments will be lost in time like tears in rain…. Time to die).”

 -데커드가 지켜보는 가운데 빗속에서 장엄한 최후를 맞는 로이의 마지막 말.
 
블레이드 러너 2049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혹시 치즈 한 조각 가진 것 없겠지(You mightn’t happen to have a piece of cheese about you, now)?”

-영화 속에서 데커드가 처음 말하는 대사. 로버트 스티븐슨의 소설 보물섬에서 인용한 문장이다. 
 

“그녀의 눈동자는 녹색이었어 (She had green eyes).”

- 레이첼의 눈동자 색깔을 기억하는 데커드의 대사.
 

“우린 도망치지 않아요(We don’t run).”

-K가 월레스 기업의 기습으로부터 도망칠 것을 권유하는 데커드에게 하는 말. 그들의 직업 블레이드 러너의 ‘러너(Runner, 도망자)’를 응용한 대사로 추정된다.
 
 

Spinner 스피너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배트맨에게 배트모빌이 있다면, 블레이드 러너 K에겐 스피너가 있다. LA 경찰국의 전용차로 하늘을 나는 3륜 자동차다. 미술팀이 특수 제작한 자동차로 영화에서는 푸조(Peugeot)의 모델로 설정돼 있다. 외형은 1편의 스피너와 비슷하나, 루프에 정찰용 드론을 장착하고 있는 것이 큰 차이점이다. 주변 경비는 물론 땅속 깊이 투시까지 할 수 있는 똑똑한 드론이다.
 

Technology
과학 기술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전편에 이어 미래 기술을 엿보는 재미가 크다. 건더기 스프 형태의 식량, 레이저형의 움직이는 네일 아트, 손바닥 크기의 움직이는 사진, 타인의 기억을 볼 수 있는 기계, 맹인을 위한 드론 모양의 센서 등이 등장한다.
 

Unicorn 유니콘

'블레이드 러너 2049'

'블레이드 러너 2049'

 
‘블레이드 러너’에서 데커드의 꿈속에 나타났던 동물. 일부 팬들은 유니콘 장면을 두고 ‘블레이드 러너’ 시리즈(1982~)의 영원한 미스터리인 데커드의 정체(인간인가 리플리컨트인가)에 대한 암시로 해석하기도 한다. 원작의 결말에서 데커드의 동료이자 블레이드 러너인 가프는 데커드의 집 앞에 종이접기 유니콘(사진)을 남기는데, 마치 데커드가 꾼 꿈의 내용을 알고 있다는 뉘앙스를 풍기기 때문. ‘블레이드 러너 2049’의 K 역시 데커드처럼 동물 상징(목각 말 인형)을 가지고 있다.
 

V-K(Voight-Kampff) Test 보이트 캄프 검사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일종의 거짓말 탐지기 검사. 자극적인 질문(이를테면 ‘생굴에 삶은 개고기를 먹는다면?’ ‘갓난아기 가죽으로 만든 가방인데, 멋지죠?’)에 따른 눈동자의 반응을 이 기계로 체크해 리플리컨트 여부를 가린다(원작 소설에서는 뺨에 철망으로 된 원판 측정기를 붙여 모세혈관 반응을 보는 대목도 나오지만, 영화에는 등장하지 않는다). 원래는 큰 서류 가방에 담아야 할 정도로 부피가 컸지만, ‘블레이드 러너 2049’에서는 스마트폰 정도로 크기로 작아져 휴대가 편해졌다. 보이트 캄프 장비 외에 블레이드 러너의 복종성을 검사하는 기준선 테스트(Baseline Test) 기계도 새로 등장한다.
 

Wallace Corporation 월레스 기업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의 타이렐 기업으로부터 리플리컨트 제조 기술을 이어받은 거대 기업. 총수 니안더 월레스 (자레드 레토)의 이름을 땄다. 빌뇌브 감독은 애초 월레스 역할에 영국 가수 데이비드 보위를 염두했지만, 지난해 초 그가 사망하자 록밴드 써티 세컨즈 투 마스의 보컬이기도 한 배우 자레드 레토를 기용했다. 극단적인 메소드 연기로 유명한 레토는 시각장애를 가진 월레스를 실감나게 연기하기 위해 촬영장에서 불투명 콘택트 렌즈를 끼고서 촬영했다.  
 

Xenophobia 외부자 혐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 사진=소니픽쳐스

 
원작의 디스토피아 세계에는 인간보다 훨씬 뛰어난 능력을 가진 리플리컨트에 대한 인류의 적개심과 공포심이 깔려 있다. 문화·인종적 다양성이 넘치는 미래 도시에서, 복제인간이라는 이유로 차별과 혐오에 마주치는 리플리컨트의 처지는 무척 아이러니하다. ‘블레이드 러너 2049’에서 인간과 리플리컨트의 갈등은 더 격심해졌다. 영화 초반부 리플리컨트를 ‘껍데기 인간(Skinner 혹은 Skinjob)’이라고 부르며 경멸하는 인간들의 비정한 모습을 볼 수 있다.
 

Years 연도

 
블레이드 러너 세계관에 일어난 주요 사건을 연도별로 모았다. 세 편의 프리퀄 단편 영화는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 연도 | 영화 | 주요 사건
2019년 | ‘블레이드 러너’
'블레이드 러너'

'블레이드 러너'

 오프월드 우주 식민지에서 탈출한 리플리컨트 무리를 추격하는 블레이드 러너 데커드의 이야기.
 
2022년 | 프리퀄 단편 애니메이션 ‘2022:블랙아웃’
'2022: 블랙아웃' 사진=소니픽쳐스

'2022: 블랙아웃' 사진=소니픽쳐스

 소수 리플리컨트의 테러로 인해 전 세계에 대정전이 일어난다. 리플리컨트에 대한 전산 기록도 모조리 소실된다.
 
2036년 | 프리퀄 단편 ‘2036:넥서스 던’
'2036: 넥서스 던' 사진=소니픽쳐스

'2036: 넥서스 던' 사진=소니픽쳐스

월레스 기업의 총수 월레스가 대정전 이후 생산이 금지된 리플리컨트 사업을 재개할 수 있었던 배경을 다룬다.
 
2048년 | 프리퀄 단편 ‘2048:노웨어 투 런’
'2048:노 웨어 투 런' 사진=소니픽쳐스

'2048:노 웨어 투 런'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 2049’의 오프닝에 등장하는 리플리컨트 사퍼 모튼의 이야기. K가 은둔한 모튼을 찾아낼 수 있었던 이유가 등장한다.
 
2049년 | ‘블레이드 러너 2049’
'블레이드 러너2049' 사진=소니픽쳐스

'블레이드 러너2049' 사진=소니픽쳐스

 구형 리플리컨트를 뒤쫓는 과정에서 인류의 미래가 걸린 충격적 진실에 마주하는 K의 여정.  
 

Zimmer 한스 짐머

 
원래 ‘블레이드 러너 2049’의 음악감독은 ‘프리즈너스’ ‘시카리오:암살자의 도시’ ‘컨택트’(2016) 등 빌뇌브 감독의 전작 세 편을 함께 한 아이슬란드 작곡가 조한 조한슨이 예정돼 있었다. 하지만 제작 과정에서 조한슨이 하차하면서, 바통은 ‘그것’(9월 6일 개봉, 안드레스 무시에티 감독)의 음악감독 벤자민 월피시와 150편이 넘는 영화음악을 담당한 할리우드의 간판 작곡가 한스 짐머에 넘어갔다. 두 사람은 ‘블레이드 러너’의 OST를 맡았던 그리스 작곡가 반젤리스의 몽환적이고 미래적인 분위기를 탁월하게 재현했다. 엔딩 장면에선 1편의 명곡 ‘Tears In Rain’을 편곡하기도 했다. 짐머는 지난 10월 7일 내한 공연을 펼쳤다.
 
 
 
백종현·고석희 기자 baek.jonghyun@joongang.co.kr 사진=소니 픽쳐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