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런 일이 매일 일어나나요?” 청와대 방문한 시민 보고 놀란 CNN 기자

청와대를 방문한 시민들과 사진을 찍는 문재인 대통령[사진 CNN]

청와대를 방문한 시민들과 사진을 찍는 문재인 대통령[사진 CNN]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4일 청와대 본관 앞 소정원으로 이동하며 미국 CNN 방송 폴라 핸콕스 서울지국 특파원과 인터뷰를 하면서 시민들과 만나는 장면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내년 1월까지 모두 마감된 청와대 시민 관람 일정

내년 1월까지 모두 마감된 청와대 시민 관람 일정

 29일 CNN 홈페이지에 공개된 7분 27초 인터뷰 동영상은 시민들이 환호를 지르며 문 대통령에게 다가가는 장면으로 시작됐다. 시민들은 “너무 멋있으세요”, “사랑해요”를 외쳤고 가톨릭 신자로 추정되는 여성은 “복주입니다”라며 묵주를 전달했다. 핸콕 특파원은 “이런 일이 매일 일어나나요”라고 물으며 놀라워했다. 문 대통령은 “네 매일 오시지만 제가 다 세지는 않습니다”고 답했다.
청와대를 방문한 시민들을 만난 문재인 대통령[사진 CNN]

청와대를 방문한 시민들을 만난 문재인 대통령[사진 CNN]

 
 CNN 영상처럼 시민들이 청와대에 방문하려면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매주 화~금, 둘째‧넷째 토요일에 개방된다. 하루에 오전은 10시와 11시, 오후는 2시와 3시로 모두 네 차례 관람할 수 있다. 관람 시간은 1시간 30분으로 홍보관과 본관, 영빈관과 무궁화동채, 사랑채 등 순서로 진행된다. 다만 방문 일정은 내년 1월까지 마감돼 새로 신청하려는 시민들은 내년 2월까지 기다려야 한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