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항공기 타이어 파손으로 폐쇄된 제주공항 1시간 만에 재개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이륙하려던 비행기의 타이어가 파손돼 폐쇄됐던 제주공항 활주로가 1시간여 만에 재개됐다.
 

김해行 제주항공기 타이어 파손
활주로 1시간 폐쇄…이착륙 지연
항공공사, 오후 5시5분 운영 재개

29일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됐다. 당시 항공기에는 승객 150여 명이 타고 있었지만,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이 사고로 활주로가 1시간 넘게 막히면서 다른 항공편들도 무더기로 이·착륙이 지연됐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는 "파손된 여객기를 안전한 곳으로 옮겼으며, 오후 5시5분부터 활주로를 정상적으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29일 오후 3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해로 가려던 제주항공 7C510편 타이어가 파손돼 멈춰 서 있다. 최충일 기자
한국공항공사 측은 해당 항공기가 이륙하는 과정에서 일부 장비에 고장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제주=김준희 기자 kim.junhe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