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연금기금 적립금 600조 돌파…주식 호조에 수익률도 올라

국민연금기금 누적 적립금이 올 7월 기준으로 600조원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앙포토]

국민연금기금 누적 적립금이 올 7월 기준으로 600조원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앙포토]

국민 노후 자금인 국민연금기금의 누적 적립금이 600조원을 넘어섰다. 주식 시장 호조에 수익률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는 29일 '2017년도 제6차 국민연금기금운용위원회'(위원장 박능후 복지부 장관)를 열고 이러한 내용을 보고·논의했다고 밝혔다.
 

올 7월 기준 적립금 601.8조원으로 집계돼
500조 넘고 2년 만…수익률, 1년새 2.3%P↑
"글로벌 경기 회복 따른 주식 활황이 주 요인"
운용체계 개편, 스튜어드십 코드도 계속 추진

  이날 보고된 국민연금기금운용 현황(잠정치)에 따르면 올 7월 말 기준 기금 적립금은 601조8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적립금은 2003년 100조를 넘어선 뒤 2007년 200조, 2010년 300조, 2013년 400조를 거쳐 2015년 500조 원대에 올라선 바 있다. 500조원을 돌파한 지 2년 만에 600조원까지 넘어선 것이다.
 
  올 7월 말 기준 기금운용 수익률은 5.48%로 나왔다. 지난해 7월 수익률인 3.18%와 비교하면 1년 새 2.3%포인트 높아진 것이다. 특히 채권 이자 수익까지 환산해서 계산하면 수익률은 5.99%(금액가중수익률)까지 오른다. 이처럼 적립금이 늘어나고 수익률이 개선된 데는 주요 투자처인 '주식 시장'이 영향을 미쳤다. 복지부는 "글로벌 경기 회복에 따른 기업 이익 증가 등 국내ㆍ외 주식시장 활황이 수익 증가의 주된 요인"이라고 밝혔다.
전북 전주의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외경. 기금운용본부는 북한 리스크에 대처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앙포토]

전북 전주의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외경. 기금운용본부는 북한 리스크에 대처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앙포토]

  한편 기금운용체계 개편과 관련해선 내년까지 국회 법안 심사를 추진한다는 계획이 제시됐다. 정부는 기금운용위원회 상설화, 의결권행사전문위원회 법제화, 기금운용 관련 의사결정 과정·투자 내용의 공시 강화 같은 방향성에 대해 사회적 공론화를 거친 뒤 개편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국민연금 책임투자·스튜어드십 코드에 대해선 올 연말까지 연구 용역을 마무리한 뒤 논의하기로 했다. 스튜어드십 코드는 기관 투자자가 자산 운용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이행해야 할 행동 지침을 말한다. 영국에서 처음 도입됐으며, 투자자가 기업 의사결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서 기업 가치를 끌어올린다는 취지다.
 
국민 노후자금 운용은...
  기금운용본부는 최근 북미간 갈등으로 대두되고 있는 ’북한 리스크‘에 대해 시장 상황 급변에 대처하기 위해 비상대책반 운영, 실시간 시장 모니터링 등 위기대응체계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연초 수립한 운용 계획에 따라 일관되게 투자를 추진하되 시장 변동성을 확인해서 각 자산별로 대응할 계획이다.
  정종훈 기자 sake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