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디지털 금융] 경증 질환자, 과거 병력 있어도 가입

한화생명 
 
‘한화생명 간편가입 생활비받는 종신보험’은 경증 질환을 갖고 있거나 과거 병력이 있어도 고지 항목 세 가지에 해당하지 않으면 고혈압·당뇨 환자도 가입할 수 있다. [사진 한화생명]

‘한화생명 간편가입 생활비받는 종신보험’은 경증 질환을 갖고 있거나 과거 병력이 있어도 고지 항목 세 가지에 해당하지 않으면 고혈압·당뇨 환자도 가입할 수 있다. [사진 한화생명]

한화생명은 고령자·유병자를 위한 종신보험 ‘한화생명 간편가입 생활비받는 종신보험’을 판매하고 있다.
 
‘한화생명 간편가입 생활비받는 종신보험’은 경증 질환을 갖고 있거나 과거 병력이 있어도 고지 항목 세 가지에 해당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있다. 고지 항목은 최근 3개월 이내 입원·수술·추가검사 의사 소견, 최근 2년 내 입원·수술 이력, 최근 5년 내 암으로 진단·입원·수술받은 이력 등이다. 고혈압·당뇨 환자도 위 항목에 해당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있다. 보험료는 납입 기간 및 성별에 따라 달라진다. 주계약은 비갱신형이다. 특약은 10년 만기 갱신형으로 최고 100세까지 보장을 받을 수 있다.
 
특약을 통해서 한국인의 주요 사망원인인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 등 3대 질병에 대한 보장을 받을 수 있다. 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으로, 일반 암진단 시 1000만원을 지급한다. 유방암, 직·결장암, 전립선암 진단 시 200만원을, 소액암(갑상선암·대장점막내암·제자리암·기타피부암) 및 경계성 종양 진단 시 100만원을 보장한다.
 
입원비는 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으로 3일 이후부터 하루당 1만원씩 120일까지 보장받는다. 수술은 1~5종으로 나뉘어 종류에 따라 보장금액이 다르다.
 
사망보장과 함께 생활비도 받을 수 있다. 한화생명 최성균 상품개발팀장은 “고객은 목적과 상황을 고려해 젊을 때는 사망 중심의 보장을 받고 노후에는 사망보장을 줄이는 대신 생활비를 받을 수 있다”면서 “사망보험금을 일부 줄이면서 발생하는 해약환급금을 생활비로 받는 형태”라고 설명했다. ‘한화생명 간편가입생활비받는 종신보험’의 가입연령은 만40~73세이다. 문의 1588-6363.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