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정 민군복합항, 크루즈선 시험운항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에 초대형 국제크루즈선이 처녀 입항한다고 밝혔다.

이번 입항은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이 준공된 이후 국제 크루즈선이 처녀 입항 하는 것으로 크루즈선 입출항 및 접안 등에 문제가 없는 지 시험운영하게 된다.

금번 입항하는 크루즈선은 로얄 캐리비언 크루즈라인 선사의 퀀텀(Quantum of the seas)호로 총톤수 16만8천톤, 승객정원 4,905명, 승무원 1,500명, 길이 348m, 폭 41m의 초대형 크루즈선으로 9월 29일 05시에 입항하여 10시에 출항할 예정이다.

[제주=베타뉴스]심미숙 기자 = Quantum of the Seas 호(168,666톤)

다만 시험운영에 참여하는 크루즈선은 중국 상해에서 출발하여 제주를 거쳐 다시 상해로 되돌아가는 노선으로, 서귀포 크루즈항에 입항 시 관광객은 하선하지 않고 선용품만 싣는 ‘테크니컬 콜(Technical Call)’ 형태로 입항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번 시험운영를 통해 나타나는 문제점을 점검 및 보완하여 추후 중국발 크루즈선 제주관광 정상화에 대비해 나갈 계획이다.

강정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은 지난 2016년 2월 준공된 이후 지금까지 승객 승하선시설(보딩 브릿지)과 이동시설(무빙워크) 등을 완료하였고 크루즈 터미널은 내년 3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하지만 강정 민군복합항을 반대하며 반미투쟁을 지속해온 외부 활동가들이 지역주민으로 안착하며 이념활동을 계속하고 있어 크루즈관광이위축될 것이란 우려가 크다.

제주에 첫발을 내딛는 해외 관광객들의 관문이 될 강정민군복합항에투쟁 깃발과반미구호가 난무하는 설치물을 볼 수 밖에 없다는 지적이다.







심미숙 기자 (seekmisook@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