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머! 어머!” 공군 특수비행 보고 소녀 표정 지은 김정숙 여사 화제

김정숙 여사가 28일 경기도 평택 해군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에 참석해 박수치고 있다 [뉴시스]

김정숙 여사가 28일 경기도 평택 해군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에 참석해 박수치고 있다 [뉴시스]

김정숙 여사가 28일 경기도 평택 해군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에 펼쳐진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 기동에 “어머! 어머!”라고 외치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선글라스를 쓰고 지은 표정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28일 오후 경기도 평택 해군 2함대 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국군을 사랑하는 국민의 정(情)' 이라고 쓴 초코파이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송영무 국방부 장관, 김후식 5.18 부상자회장,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김명수 대법원장.[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28일 오후 경기도 평택 해군 2함대 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국군을 사랑하는 국민의 정(情)' 이라고 쓴 초코파이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송영무 국방부 장관, 김후식 5.18 부상자회장,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김명수 대법원장.[연합뉴스]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 내외는 정부 주요 인사와 군 수뇌부, 현역 장병 등 3500여명과 함께 기념식에 참석했다. 특히 블랙이글스 2개 전투기가 하늘에 태극기를 만드는 장면에서는 문 대통령도 일어나 박수를 쳤다. 두 비행기는 빠른 속도로 서로 부딪힐 듯 아슬아슬한 비행 장면을 보이기도 했다.
 
 김 여사는 특전사 대원들이 특공무술 시범을 선보일 때에는 선글라스를 벗고 안경을 쓴 채 집중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건군 제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이 28일 오전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가운데 블랙이글스 비행단의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청와대사진공동취재단

건군 제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이 28일 오전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가운데 블랙이글스 비행단의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청와대사진공동취재단

 
 군은 이번 행사에서 핵심 전략무기인 현무-2 계열 탄도미사일과 현무-3 순항미사일, 에이태킴스 지대지미사일, 패트리엇 요격미사일 등을 공개하며 북한의 도발 억제 의지를 과시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