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군종사관후보생 선발, 36명 모집에 총신대 14명 합격

총신대학교는 국방부가 시행한 2017년 군종사관 후보생 선발 시험에서 총신대생 14명이 합격하는 놀라운 성과를 거두었다.
 
총 36명을 선발하는 올해시험에서 선발인원의 40%에 육박하는 14명이 최종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총신대학교의 위상을 높였다.
 
타대학 상황과 비교해 보면 장신대 3명, 광신대 2명, 고신대 3명 등이 합격한 것에 비해 총신대학교는 여타 신학대의 평균 합격자 비율대비 5~6배나 높은 성과를 낸 것이다.  
 
총신대는 2014년 9명, 2015년 12명을 합격시키면서 올해까지 군목후보생 시험에서 최고수준의 성과를 자랑하고 있다. 이전에 1~2명의 합격자만 배출하던 것과 비교하면 놀라운 발전이다.
이런 배경에는 총장이하 학교차원에서 학생들에게 방학기간중 기숙사 특별 입실을 허락하고, 선배 군목들을 초청하여 실질적 노하우 전수와 모의 면접시험까지 보게 하는 등 체계적이고 철저한 지원을 아끼지 않는 노력이 뒷받침 되고 있다. 여기에 100만기도후원회를 통해 전액장학금을 지급하는 것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총신대 출신 합격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최은성, 한국일, 유예찬, 김선빈, 고은빈, 이정찬, 유건희, 김대은, 김수열, 김현수, 공충효, 손주현, 백종원, 전준태 (이상 응시 번호순)
2017 군목후보생합격자 출신 학교별 합격생 수

2017 군목후보생합격자 출신 학교별 합격생 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