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文 대통령 "일부 인사,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은 것 유감"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가 27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만찬 회동을 마치고 청와대 '벙커'로 불리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위기관리센터를 방문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의 설명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가 27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만찬 회동을 마치고 청와대 '벙커'로 불리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위기관리센터를 방문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의 설명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새 정부의 일부 인사와 관련해 논란이 있었던 것에 대해 "일부 인사가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것에 대해서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4당 대표와의 만찬 회동에서 "5대 (인사) 원칙을 세웠는데 구체적인 세부 세칙을 만들지 못했던 부분이 있었다. 인수위가 없어서 착오도 좀 있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수석대변인, 국민의당 손금주 수석대변인, 바른정당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 등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조각이 끝나면 세부지침을 마련해 발표할 예정인데 조각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면서 "그(세부지침)게 마련되면 시행착오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