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술자리서 잠든 사이 아내와 성관계한 지인 살해한 50대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자신의 아내와 성관계를 맺은 지인을 폭행해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9월 25일 서울 종로경찰서는 상해치사 혐의로 56세 A씨를 구속해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9월 17일 오후 4시경에 종로구의 한 봉제공장에서 지인인 60대 남성 B씨를 마구 때려 숨지게 만든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자신의 처와 함께 B씨와 셋이서 술을 마시다가 취해서 잠깐 잠들었는데, 깨어나 보니 자신의 처가 B씨와 성관계를 맺고 있어서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서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처도 A씨에게 심하게 폭행당했으나 생명에 지장이 있는 정도는 아니라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범행 직후 자수했다"면서 "살해할 의도를 갖고 폭행한 것은 아니라고 보고 상해치사 혐의를 적용했다"고 말했다. 
 
정우영 인턴기자 chung.woo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