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檢,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 자택 압수수색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 [연합뉴스]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 [연합뉴스]

 
검찰이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만든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와 '박원순 서울시장 제압 문건' 등 각종 의혹 수사와 관련해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의 자택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25일 검찰에 따르면 국정원 정치개입 의혹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 전담 수사팀은 이날 오전 추 전 국장의 서울 주거지를 압수수색해 전산 자료와 개인 기록, 각종 문서 등을 확보했다.
 
추 전 국장은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우병우 전 민정수석에게 '비선 보고'를 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당사자이기도 하다. 그는 국정원 내부 정보를 정식 보고라인을 거치지 않고 우 전 수석과 안봉근 전 청와대 국정홍보비서관에게 직보해왔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