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1월 결전' 프로축구 K리그 승강 다툴 플레이오프 일정 확정

지난해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에서 성남FC를 제치고 승격한 강원FC.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지난해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에서 성남FC를 제치고 승격한 강원FC.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2017 시즌 프로축구 K리그의 승격과 강등을 결정짓는 플레이오프(PO) 일정이 확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5일 승강 플레이오프와 K리그 챌린지(2부)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등 2017년 K리그 플레이오프 일정을 발표했다. K리그 챌린지 3위와 4위가 맞붙는 챌린지 준PO는 11월 15일 오후 7시, 정규리그 3위 팀의 홈 경기장에서 단판 경기로 진행된다. 이 경기 승자는 K리그 챌린지 2위와 챌린지 PO를 11월 18일 오후 3시 정규리그 2위 팀의 홈 경기장에서 단판 승부로 치러 또한번 대결을 펼쳐야 한다. 두 경기 모두 90분 경기 후 무승부 시에는 정규리그 순위 상위팀이 승자가 된다.
 
챌린지 PO 승자는 K리그 클래식(1부) 11위와 1부 승격과 2부 강등을 결정할 승강 PO를 치른다. 이 경기는 11월 22일과 26일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열린다. 1차전은 11월 22일 오후 7시 챌린지 PO 승리팀의 홈 경기장에서 열리고 2차전은 26일 오후 3시 클래식 11위 팀의 홈 경기장에서 치른다. 이 경기에서 두 팀이 동률이 되거나 골 득실과 원정 다득점까지 같다면 연장전을 치르고, 여기에서도 승부가 가려지지 않으면 승부차기로 승격과 강등 팀을 결정한다.
 
프로축구 K리그는 지난 2012년부터 승강제를 실시해왔다. K리그 클래식 12위 팀은 다음 시즌 챌린지로 자동 강등되며, 반대로 K리그 챌린지 1위 팀은 다음 시즌 클래식으로 자동 승격된다. PO를 통해 클래식 11위 팀의 잔류 여부와 챌린지 PO 최종 승자 팀의 승격 여부가 결정된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